[▲사진=안산시 소비자저널  김광수 기자] 대부도갯벌 보호 위한 국제적 협력 네트워크 체결ⓒ안산시 소비자저널

 

[안산소비자저널 김광수 기자]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국가연안습지이자, ‘람사르 습지’로 지정된 대부도 갯벌이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WLI-Asia)’에 가입하고 공식인증서를 수여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세계습지센터네트워크(WLI·Wetland Link International)는 습지교육을 제공하는 센터들을 위한 글로벌 네트워크 플랫폼이며, 전 세계 350여 곳의 습지센터가 참여하고 있다.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WLI-Asia)는 동아시아 람사르지역센터에서 사무국을 맡고 있으며 현재 아시아지역 10개국 39개 센터가 가입해 활동하고 있다. 습지 관련 정보교류와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기구다.
시는 지난 19일 세종시에서 습지의 지속가능한 이용과 보전을 위해 열린 ‘2019년 제1차 지역해양보호구역센터 네트워크 정기총회’에서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 가입이 최종 결정됐다.

대부도 갯벌은 지난해 10월 유형이 독특하고 국제적 멸종 위기종이 서식하는 등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해 국제적으로 중요성을 인정받아 람사르 습지로 지정된 데 이어 이 같은 성과를 얻었다.
시는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WLI-Asia) 가입으로 세계 주요 습지의 정보 및 경험 공유 등으로 대부도갯벌의 위상 제고와 보호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산시 대부해양본부 관계자는 “네트워크 가입으로 국ㆍ내외 협력체계를 강화해 습지의 중요성 및 교육·전시자료 공유, 역량강화 프로그램 참여가 기대된다”며 “지속가능한 해양생태 보전으로 주민들과 함께하는 습지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출처: http://esmcenter.tistory.com/admin/entry/post/preview.php [<공식>창업경영포럼 (창경포럼) ESM 전문가/제품/서비스 인증센터 <소비자저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