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신반월새마을금고 ‘사랑의 쌀’ 139포 후원

– ‘사랑의 좀도리 운동’으로 마련…저소득층에 전달 –

▲사진=안산시 신반월새마을금고 사랑의 쌀 139포 후원하는 모습ⓒ안산시 소비자 저널


[안산시 소비자 저널=김광수 기자]  안산시 신반월새마을금고(이사장 이명세)는 설 명절을 맞아 ‘사랑의 좀도리 운동’을 통해 마련한 쌀 20kg 139포(550만원 상당)를 저소득층에게 전해달라며 상록구청에 기탁했다.
 ‘사랑의 좀도리운동’은 98년 외환위기가 닥쳤을 때 이를 극복하고자 전국 각 지점에서 시작된 새마을금고의 지역사회공헌사업으로 20년 동안 지속하고 있다.

 ‘좀도리’란 “절미”의 남부지역 사투리로서 옛날 어머니가 밥을 지을 때마다 쌀을 한 술씩 덜어내어 모아두던 단지를 말한다.

 새마을금고는 좀도리 정신을 사회공헌에 접목해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돕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구청 관계자는 “설을 맞아 어려운 이웃을 위하여 사랑의 쌀을 기탁해 줘서 감사하다”며 “기탁된 쌀은 꼭 필요한 구민들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기탁 받은 사랑의 쌀은 상록구 관내 저소득층 및 사회복지시설에 배분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